//네이버 웹마스터도구// // 구글 웹마스터도구// 책 이야기 :: 책 이야기

다이소에서 천원짜리 볼펜을 샀다.!!


무려 12자루 한다스에 1000원!!


엄청난 가격이다.


이건 내가 어린시절 초등학교 문방구 앞에서도 이렇게 싸게는 안나왔었다!!!





근데....별루다....딸깍딸깍 볼펜심 고정이 안되서 소리가 너무난다.;;;;



난 기본적으로 볼펜심 얇은걸 좋아하기 때문에 일부러 0.5미리로 산건데...

아우..

집에서나 써야지

딸깍 딸깍 소리나서 도저히 도서관에서는 못쓸것 같음;;;


역시 싼게 비지떡


그래도 1000원짜리 12개 득템 ㅎㅎ

역시 다이소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다이소 1000원짜리 볼펜 후기  (0) 2018.01.12
하하 새끼들아 안녕 ㅎ  (0) 2018.01.11
오늘의 주제  (0) 2017.12.08
2017년 12월 2일  (0) 2017.12.03
2017년 12월1일  (0) 2017.12.02
2017년11월 28일  (0) 2017.11.29







에세이는 사실 처음 읽어본다.

태재라는 작가의 에세이집이다.


p.61


오늘이 7월 7일이다. 유난히 힘들었던 날, 이를 증거로 남기기 위해 일기를 쓴다.
그 다음은, 다른 해 같은 날에 썼던 일기를 들추어본다. 
짜잔~ 어머나. 그때도 힘들다고 적혀 있다.
그때도 유독 힘들었다고 생각해서 기록해두었는데, 지금 생각해보면 그때 힘들었던 것은 애교다.




'이 또한 지나가리라' 라는 말이 생각난다.


책을 읽으면서 여러가지 생각이 들었다. 
에세이란게 무슨 목적을 두고 읽는건지.. 어리둥절 하다가도 작가란 사람들은 참 많은 여러가지 생각을 깊게 하는구나.. 라고 느꼈다.



p.112~113 사이쪽

믿는구석

믿는 구석이 있다는 말처럼,
믿음은 마음속 구석진 곳에 있어서
자꾸 들춰보아야 한다.
안 그러면 믿음이 없는 줄 알고 살게 된다.




아무 생각 없이 살면서 이것저것 많은 걱정하면 스트레스에 시달리다가
책 읽으면서 믿는 구석이 생겼었는데
요새는 또 멍~~해진다.

믿는구석..다시 들춰봐야 겠네요.

에세이를 처음 읽어보는 장르라 무슨 목적을 가지고 읽어야 하나 한참 고민하며 읽다가 
그냥 죽죽 읽어버렸다. 

내가 아닌 타인의 생각을 들여다 본다는 것.
나의 시각이 아닌 타인의 시각으로 주변을 돌아보는것

그게 에세이에 매력이 아닐까 생각되는 시간이었습니다. 




빈곤했던 여름이 지나고
국내도서
저자 : 태재
출판 : 빌리버튼 2017.11.24
상세보기


'book'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에세이 - 빈곤했던 여름이 지나고  (0) 2018.01.12
부동산으로 정말 투잡이 가능할까?  (0) 2018.01.04
돈꿈사 - 3가지 소원의 10가지 비밀  (0) 2018.01.04
쉼표 다이어리  (0) 2017.12.09
1등의 기억법  (0) 2017.12.02
퇴사학교  (0) 2017.11.28
ㅎㅎ 제목이 좀 이상하네이



우리집 구피가 출산했습니다
아직 배가 빵빵한걸로 봐서는 함참 더 나을거같네요 ㅎㅎ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다이소 1000원짜리 볼펜 후기  (0) 2018.01.12
하하 새끼들아 안녕 ㅎ  (0) 2018.01.11
오늘의 주제  (0) 2017.12.08
2017년 12월 2일  (0) 2017.12.03
2017년 12월1일  (0) 2017.12.02
2017년11월 28일  (0) 2017.11.29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